커뮤니티

뉴스 및 공지사항

남원시,‘한 여름밤의 소리여행’ 28일 팡파르

  • Reg. Date : 08.26 2019
  • Write : jta6292@
  • View : 129

[남원=뉴스핌] 고종승 기자 = 전북 남원시는 피서객과 시민에게 다양한 공연을 선사하는 ‘한 여름밤의 소리여행’이 오는 28일부터 8월 15일까지 21일간 매일 저녁 8시 광한루원 특설무대에서 열린다고 26일 밝혔다.

상설공연 기간 중 금, 토요일은 ‘한옥자원활용 야간상설공연 남원아리랑 오늘이 오늘이소서’ 공연이 열린다. 특히 올해는 광한루 600년을 기념하여 그동안 사랑의 광장에서 진행되었던 공연을 광한루원으로 옮겨 진행된다. 

소리여행
지난해 펼쳐진 한여름밤의 소리여행 공연모습[사진=남원시청]

남원시립국악단의 국악공연으로 시작된 ‘한 여름밤의 소리여행’은 올해로 24년째를 맞았다.

국악, 농악, 클래식, 대중가요, 포크 등 다양하고 풍성한 공연으로 구성된 ‘한 여름밤의 소리여행’은 국악의 대중화에 앞장서고 있는 남원시립국악단의 국악콘서트를 시작으로 호남좌도·우도 농악, 신관사또 부임행차 공연, 가곡과 오페라의 향연 등 매일 밤 8시부터 1시간 30분가량 진행되며 관람료는 무료이다.

올해는 10개 단체에서 총 19회 공연을 준비했으며, 공연 일정은 남원시 홈페이지에서 확인할 수 있다.

‘한 여름밤의 소리여행’은 여름 휴가철 남원을 찾은 관광객 및 시민들에게 수준 높은 예술 공연을 선보이고 지역문화예술단체에게는 공연 기회를 제공하여 예술단체 역량 강화 및 볼거리 제공을 목적으로 하고 있다.

관련사이트 링크
전라북도관광협회
Go Top